김주공(왼쪽, 제주유나이티드), 케이지로(오른쪽, FC서울). 서형권 기자

[풋볼리스트] 서형권 기자= 서울과 제주의 ‘하나원큐 K리그1 2022’ 경기가 5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렸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풋볼리스트(FOOTBALLIS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