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풋볼리스트] 김동환 기자= 대전하나시티즌에서 후원하고 있는 E-SPORTS팀 대전하나 CNJ 소속 전띵(전상현) 선수가 ‘2022 REV MAJOR TWT MASTERS’ 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대전하나시티즌은 두터운 MZ세대 소비층을 가진 E-SPORTS 시장 공략 및 지원을 위해 E-SPORTS 비즈니스 에이전시 ‘후에고’와 협약을 체결하고 네이밍 스폰서십을 시행하고 있다. 대전하나 CNJ는 E-SPORTS 산업 생태계 활성화를 위해 대전광역시와도 지역연고구단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대전이 후원하고 있는 대전하나 CNJ는 올해 ‘2022 발로란트 챔피언스투어 챌린저스 코리아’, ‘2022 TFT(전략적 팀전투) 월드챔피언십’,‘TWT(철권) 2022 월드투어’등 국내외 다양한 대회에 구단 로고와 구단명이 마킹된 유니폼을 입고 참가, 국내외 MZ세대들에게 대전을 홍보하고 브랜드 인지도를 높이고 있다.

대전하나 CNJ 소속으로 철권의 간판 스타인 전띵 선수는 필리핀 마닐라에서 개최된 ‘2022 REV MAJOR TWT MASTERS’ 대회에 참가했다. 301명의 전세계 철권 유저가 참가한 가운데 전띵은 최종 결승에서 Donuts USG랑추를 상대로 브라켓 리셋(승자조 1위가 결승에서 패배할 경우 / 패자조 1위가 결승에서 승리하는 경우, 재경기를 통해 최종 우승자를 가리는 시스템) 승리를 거두며 10승 1패의 성적으로 최종 우승을 차지했다. 세계적인 대회에서 ‘대전하나’ 이름을 걸고 첫 우승을 차지하며 E-SPORTS에서 대전하나시티즌의 위상을 드높였다.

대전은 향후에도 E-SPORTS 국제대회의 대전월드컵경기장 유치, 경기장 내 E-SPORTS 아카데미 운영 등 보다 다양한 활동을 통해 적극적인 E-SPORTS 마케팅을 펼칠 계획이다. 이를 통해 과학도시 대전의 위상을 드높이며 시민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하고 지역 사회 공헌, 축구 문화 확산을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한편 대전은 다양한 팬 친화 마케팅, 지역 밀착 활동을 통해 한국프로축구연맹에서 가장 팬 친화적인 활동을 펼친 구단에 수여하는 2021년 1차·2차·3차·통합, 2022년 1차·2차 팬 프렌들리상을 수상했다. 6회 연속 수상으로 K리그 최고의 팬 프렌들리 구단으로 명성을 이어가고 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풋볼리스트(FOOTBALLIS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